살린-씨네21, 개인화 콘텐츠 추천 서비스 전략적 제휴

이제 영화를 볼 때도 극장이나 일일이 영화를 찾아볼 필요 없이 나의 선호도에 따라 자동으로 영화가 추천이 되고, 다양한 정보와 서비스까지 받아 볼 수 있는 나만의 맞춤형 영화 추천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다.

추천 서비스 전문 기업 살린이 영화전문잡지 씨네21과 협력하여 개인별 영화와 기사 추천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. 살린(대표 김재현)은 씨네21(대표 김충환)과 개인화 콘텐츠(영화/기사) 추천 서비스 제공을 위한 전략적 제휴를 맺고, 다각적인 영화 관련 콘텐츠 사업을 전개키로 했다.

살린과 씨네21은 전략적 제휴를 맺고 개인화 콘텐츠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.
<살린과 씨네21은 전략적 제휴를 맺고 개인화 콘텐츠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.>

이번 제휴에 따라 살린과 씨네21은 씨네21의 홈페이지에 영화 추천 페이지를 통해 씨네21의 독자들에게 개인화된 영화와 기사 추천 서비스를 제공하여 편리함과 만족도를 높일 수 있게 됐다. 또한 모바일용 추천 앱을 개발하여 사용자들의 영화 취향을 파악해 주고 보고 싶은 영화를 더 쉽게 찾아 줄 계획이다.

살린과 씨네21은 개인화된 추천의 품질을 높이고, 맞춤형 영화와 기사를 추천하기 위해 보유하고 있는 메타데이터를 기반으로 영화의 속성 및 기사의 주요 내용을 파악하여 확장 메타데이터를 생산하고 품질을 높이기 위해 공동 노력할 예정이다.

살린은 이후 개인화 추천서비스를 TV 프로그램, 책 등으로 추천 영역을 넓혀 나갈 예정이다.

이향선기자 hyangseon.lee@etnews.com

출처 : “살린-씨네21, 개인화 콘텐츠 추천 서비스 전략적 제휴”, www.etnews.com, 2016년 6월 14일.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